본문 바로가기

독무재

  1. 문화예술
  2. 국가유산
  3. 문화유산
  4. 문화유산자료
  5. 독무재

독무재

독무재 전경

독무재는 조선 후기의 성리학자인 열암 하시찬(悅菴 夏時贊, 1750~1828)을 기리는 재 실이다. 원래는 하시찬이 강학(講學)하던 장소였는데, 1842년에 제자들과 유림이 기둥과 들보를 바꾸고 초가를 기와로 고쳐서 그를 추모하는 장소로 삼았다. 그 후 1954년에 후 손들이 다시 지었고, 1967년에 지금의 위치로 옮겨 지었다.

하시찬은 고려 충숙왕 때 효자 정려를 받은 하광신(夏光臣)의 후손이다. 그는 이의조 (李宜朝)와 송환기(宋煥箕)의 문하에서 학문을 닦았으나 끝내 벼슬에는 나아가지 않고 독 무암서(獨茂巖棲)라는 서재를 지어 당대의 석학들과 교유하면서 후학 양성에 힘썼다. 특히 예학에 밝아 『팔례절요(八禮節要)』라는 예서(禮書) 2권을 지었다.

이 재실에는 독무재 외에 사당인 경덕사(景德祠)와 장서각(藏書閣)이 있다. 경덕사에서는 매년 삼월에 유림이 모여 춘향(春享)을 지내며, 장서각에는 『팔례절요』와 『열암문집(悅菴文集)』의 목판들이 보관되었으나, 지금은 안동(安東)에 있는 유교문화박물관의 장판각에 보관되고 있다.

상세정보

기본정보

  • 지정구분 : 문화유산자료

위치안내

  • 소재지 : 대구광역시 수성구 화랑로42길 31 위치보기

현재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?

사용편의성 만족도
자료 담당부서
문화관광과
전화번호
(☎ 053-666-2168)
최근자료수정일
2024.04.3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