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대구 수성못 상공을 날아오른 드론택시, 2025년 상용화 목표

행복수성뉴스 2020-11-18 11:28

1
2

지난 16일 대구 수성못 상화동산에서 도심항공교통(UAM) 대구 실증이 개최되었다.
UAM은 Urban Air Mobility의 약자로 도심항공교통을 뜻한다. 

드론택시는 상화동산 고도 30M로 이륙하여 2km가량을 약 7분간 성공적으로 비행을 마쳤다.
수성못 비행실증은 안정 검증 때문에 사람 대신 119소방 응급키트, 심장 제세동기 등 응급구조장비를 싣고 비행했다.
드론택시는 산악지역이나 하천변 등 차량 진입이 어려운 곳에서 구급대원이 빠르게 출동할 수 있도록 하여 실제 상용화가 가능하다.

본 행사에서는 드론택시 외에도 도서관 책을 배달하는 드론 물류, 열화상 드론을 활용하여 야간에 물에 빠진 사람을 구조하는 구조분야, 하천이나 공사장 등 환경오염을 
실시간으로 감시하는 환경 감시 등 드론을 이용한 다양한 실증 시나리오도 선보였다.

또한, 대구지역 드론기업들이 참여하여 각 기업들의 홍보부스와 함께  드론 기술력과 사업영역을 소개하는 시간도 가졌다.

드론택시는 2025년 상용화를 목표로, 수성구는 드론택시 이착률 터미널인 스카이 포트를 조성하여 UAM을 대표 교통수단으로 삼겠다는 계획을 갖고 있다.
제2유형:출처표시,상업적 이용금지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
위 기사는 "공공누리" 제2유형:출처 표시 +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.
단,사진,이미지,일러스트,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수성구청이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,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.

담당자 : 권기원/ 053-666-4281

댓글 0개 수정, 삭제, 댓글등록은 본인인증 후 가능합니다.본인인증

의견을 나누는 댓글 등록은 본인인증 후 가능합니다.